이재명 경기지사 '국민의힘은 사기집단'
상태바
이재명 경기지사 '국민의힘은 사기집단'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9.18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지사 국민의힘 포퓰리스트 비난에 정면 대응
'내가 포퓰리스트켠 국민의힘은 사기집단'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자신이 희대의 포퓰리스트라면 국민의힘은 희대의 사기집단이라고 날선 반응을 보였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자신을 포퓰리스트라고 비난한 국민의힘은 사기집단이라고 맞대응 했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자신을 포퓰리스트라고 비난한 국민의힘은 사기집단이라고 맞대응 했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골목상권을 장악한 유통재벌과 카드사 매출 일부를 영세소상공인 매출로 바꿔 지역경제 지방경제 활성화하는 지역화폐를 옹호했다고 국민의힘이 저를 희대의 포퓰리스트라고 비방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지역화폐의 역효과에 대한 보고서를 낸 한국조세재정연구원을 연일 비판하는 이 지사를 국민의힘 국회의원들이 잇따라 '희대의 포퓰리스트'라며 비판한 것에 정면 대응한 것이다. 이 지사는 "지역화폐보다 더 진보적인 기본소득을 제1정책으로 채택한 후 하위소득자에만 지급하는 짝퉁 기본소득으로 만든 국민의힘은 희대의 사기집단이다"라고 반박했다.

이 지사는 이어 "'선거때 무슨 말을 못하나. 선거공약 다 지키면 나라 망한다'는 낮뜨거운 소리 하면서, 65세 이상 전국민 기초연금 주장해 표를 뺏고도 사과 한마디 없이 하위소득계층에게만 지급한 것은 포퓰리스트를 넘어선 사기집단이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아무리 합리적 보수로 분식해도 내로남불 국민배신의 부패수구 DNA는 감춰지지 않는 모양이다"라고 쏘아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