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출연
상태바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출연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10.16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7년 미스코리아 진 MC 등 활동
미국행 이후 긴 공백 깨고 컴백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이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출연을 확정, 배우로서 첫 행보를 알렸다. 16일 소속사 루트비컴퍼니는 "장윤정이 새로운 모습들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 중"이라며 캐스팅 소식을 알렸다.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 (사진 = 루트비컴퍼니)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 (사진 = 루트비컴퍼니)

올해 초 루트비컴퍼니에 둥지를 틀고 새 도약을 준비해 온 장윤정은 '비디오 스타', '닥터셰프',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등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변함없는 말솜씨와 미모는 물론 털털하고 꾸밈없는 모습으로 화제를 모았다. 

장윤정이 본격 연기자 행보를 알린 영화 '내겐 너무 소중한 너'(감독 이창원, 권성모)는 시청각장애인 지원법인 '헬렌켈러법'을 소재로 한 작품이다.이벤트 대행사 대표 재식이 시청각장애 아동 은혜와 인연이 닿아 소통하며 특별한 관계로 발전해가는 이야기다.

장윤정은 극중에서 특수교육센터 상담사로 분해 '재식' 역의 배우 진구와 호흡한다. 여전히 뒤떨어져 있는 시청각장애인에 대한 인식과 사회에 환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장윤정은 "새로운 도전 앞에 많이 떨리고 긴장된다. 열심히 준비해서 폐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작은 역할이지만 영화에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소망으로 참여하게 됐다.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 도전해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전했다.

장윤정은 1987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으로 이듬해 한국인 최초 미스 유니버스 2등을 수상하며 한국의 미를 세계에 알렸다. 당시 다양한 매력으로 90년대 방송계를 주름 잡으며 MC로 활약했지만 미국행을 선택, 긴 공백기로 많은 이들에게 아쉬움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