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 23곳 '그린 리모델링' 추진
상태바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 23곳 '그린 리모델링' 추진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11.30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축 건축물 수준으로 개선하는 정부 그린 뉴딜 사업
공모 선정...에너지 효율 높여 쾌적한 보육환경 제공
그린리모델링 사업 대상에 선정된 성남시 중원구 은솔국공립어린이집 조감도
그린리모델링 사업 대상에 선정된 성남시 중원구 은솔국공립어린이집 조감도

경기 성남시가 지은 지 15년 이상 된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 23곳에 대해 내년도 7월까지 쾌적한 보육환경의 에너지 고효율 건물로 리모델링 한다.

30일 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가 공모한 ‘공공건축물 그린 리모델링 사업’에 이들 어린이집이 선정돼 모두 39억원(국도비 31억원 포함)을 들여 관련 사업을 추진한다. 대상 어린이집에선 원아 1980명이 보육 교직원 410명으로부터 돌봄을 받고 있다. 

그린 리모델링은 사회적으로 보호가 필요한 어린이, 어르신 등이 이용하는 노후 공공건축물의 에너지 성능, 생활환경, 미관 등을 신축 건축물 수준으로 개선하는 정부의 그린 뉴딜 사업이다.

선정된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은 지역별로 ▲수정구=수진동·신흥제2·단대·양지·양지2·태평1동·태평제3·산성·고등동복지관어린이집 ▲중원구=금광2·다솜·상대원·상원·선경·성남동·은행제1·은행제3·하대원·은솔어린이집 ▲분당구=야탑·분당동·서현·청솔어린이집이다.

시는 이들 사업 대상 어린이집 건축물에 고성능 창호, 내·외벽 단열재, 고효율 냉·난방 장치, 고효율 조명 등을 새로 설치해 에너지 성능을 높일 계획이다. 환기 장치도 설치해 실내 공기질을 개선한다.

여름철에 실내온도가 높거나 단열 시공이 부족해 열 손실이 큰 건축물은 추가로 차열 페인트를 지붕·옥상에 칠하고, 주변 대기환경이 기준 이하인 어린이집은 출입구에 스마트 에어샤워 시설을 설치한다. 어린이집별 리모델링 공사 착수 시점은 시공사 계약, 설계용역 등의 절차를 마치는 연말이나 내년 초다.

성남시 아동보육과 관계자는 "낡은 건축물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 성남형 그린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해 국공립어린이집 원아들에게 쾌적한 보육환경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성남시 국공립어린이집은 모두 80곳(원아 6050명, 보육 교직원 1300명)이며, 준공 후 15년 이상 된 노후 어린이집은 28곳이다. 이 중 5곳은 재개발지역에 소재해 이번 그린 리모델링 사업 대상에서 제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