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한림대 성심병원 환자 2명 코로나19 확진
상태바
안양 한림대 성심병원 환자 2명 코로나19 확진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1.01.10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진자 발생 병동 환자 다른곳으로 옮겨
직원 및 환자 대상 동선 파악 검사 진행

경기 안양 동안구 평촌 한림대 성심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10일 안양시와 병원 측에 따르면 병원 입원 환자 중 오후 1시 현재 2명 이상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안양 한림대 병원에서 입원중인 환자 2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안양 한림대 병원에서 입원중인 환자 2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확진자가 발생하자 경기도와 병원측은 직원 및 입원 환자 등에 대해 동선 파악과 함께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병원 측은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병원 13층 병동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폐쇄했다.

관련 병동에 있던 환자들을 다른 곳으로 옮겨 분리 조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추가 확산 우려가 있는 만큼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는 의료진과 방문자 등 접촉자를 파악하면서 진단 검사를 안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