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62명
상태바
13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62명
  • 이민윤기자
  • 승인 2021.01.13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누적 확진자 총 7만명 넘어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신규 확진자 357명
코로나19 사망자 20명 추가로 발생해 총 1185명

1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 환자가 562명으로 집계되면서 국내 누적 확진자는 7만명을 넘게됐다.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13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전날 0시 이후 562명 증가한 7만212명이다.

지난달 31일 6만명을 넘어선 이후 13일만에 1만명이 추가 감염됐다. 새해들어 신규 확진자 수를 보면 4일 1020명까지 증가했다가 이후 완만한 감소세를 보이며 11일엔 451명으로 줄었다. 그러나 12일 537명, 13일 562명으로 이틀 연속 전날대비 소폭 증가하고 있다. 

평일 검사량이 반영된 수요일 통계를 보면 지난달 2일 511명 이후 12월16일 1078명, 12월23일 1090명, 12월30일 1050명으로 1000명대로 나타나다가 1월6일 838명으로 감소했고 이날 562명을 기록했다. 6주(42일) 만에 수요일 신규 확진자 수가 500명대로 감소했다.

국내 발생 확진 환자는 536명, 해외 유입 확진자는 26명이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지역별로 경기 189명, 서울 148명, 경남 42명, 부산 35명, 경북 23명, 인천과 강원 각각 20명, 대구 13명, 충북 11명, 대전 9명, 전북 7명, 충남 4명, 광주 3명, 제주 1명 등이다.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7만명을 넘어섰다.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7만명을 넘어섰다.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신규 확진자 수는 357명이다. 최근 일주일간 수도권 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413.42명이다. 비수도권 신규 확진자 수는 179명으로 3일 연속 100명대로 나타나고 있다. 

권역별로 보면 경남권 88명, 경북권 36명, 충청권 24명, 강원 20명, 호남권 10명, 제주 1명 등이다. 서울에서는 지난 12일 오후 6시 기준 구로구 요양병원·요양원 관련 2명, 양천구 요양시설Ⅱ 관련 2명, 기타집단감염 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경기에서는 BTJ열방센터 관련 16명, 안양시 대학병원 관련 4명, 가평군 공군부대 관련 1명, 오산시 급식업체 관련 1명, 용인시 요양원 관련 1명, 용인시 수지구 종교시설 관련 1명, 양주시 육류가공업체 관련 1명, 부천시 병원 관련 1명, 서울 구로구 요양병원·요양원 관련 1명, 충남 천안시 식품점·식당 관련 1명, 충북 괴산군 병원 관련 7명 등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인천에선 남동구 종교시설 관련해 추가 환자가 발생하는 등 선행 확진 환자 접촉자들을 중심으로 환자가 보고되고 있다.

해외 유입 확진자는 26명으로 내국인이 16명, 외국인은 10명이다. 3명은 공항·항만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23명은 지역사회에서 격리 중 확진됐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20명 추가로 발생해 총 1185명이다. 3차 유행의 피해가 본격적으로 발생한 지난달 15일부터 29일째 두 자릿수의 사망자가 신규로 확인되고 있다. 새해 들어 숨진 사망자만 248명이다. 최근 일주일 사이엔 158명, 하루 평균 22.57명이 목숨을 잃었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인 치명률은 약 1.69%다.

감염 후 치료를 통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1067명이 늘어 총 5만4636명이다. 확진자 중 격리 해제 비율은 77.81%다.

현재 격리돼 치료 중인 환자는 525명이 감소해 총 1만4391명이 됐다. 이 가운데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16명이 줄어 374명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