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산업단지발 7명 추가 확진… 누적 130명↑
상태바
남양주 산업단지발 7명 추가 확진… 누적 130명↑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1.02.19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남양주시 진관산업단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 7명이 추가 확인됐다. 누적 연관 확진자는 130명으로 늘어났다.

19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추가된 확진자는 그동안 연락이 두절됐던 플라스틱 제조업체 미검사자 1명 등 직원 3명과 확진자의 가족 3명, 산업단지 전수검사 확진자가 발생한 타 업체 근로자 1명으로, 가족 등 일부는 다른 지역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발생한 진관산단 관련 확진자는 플라스틱제조업체 직원 122명(외국인 근로자 113명), 직원 가족 6명, 타 업체 직원 2명 등 130명이다. 하지만 확진자 2명이 발생한 타 업체의 경우 집단감염 업체와의 연관성이 완전히 확인되지 않은 상태여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발표 숫자와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전날 전수검사를 받은 나머지 산업단지 입주업체 관계자 217명의 검사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은 상태다. 이들 중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을 경우 일단 산업단지 내 확산 우려는 크게 감소할 전망이다.

다만 전국 곳곳에서 확진자와 접촉한 가족 등의 감염사례가 이어지고 있고 강원도 홍천 등에서 확진된 확진자 가족은 아직 집계에 포함되지 않아 연관 확진자는 계속 늘어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