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 KC산업 협력업체 외국인 근로자 16명 코로나19 집단감염
상태바
여주 KC산업 협력업체 외국인 근로자 16명 코로나19 집단감염
  • 김규식기자
  • 승인 2021.02.26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KC산업 직원 1명 첫 확진
직원 전수검사에서 외국인 근로자 감염 확인

경기 여주시 가남읍에 있는 KC산업 협력업체 기숙사에서 외국인 근로자 16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진판정을 받았다.

26일 여주시에 따르면 지난 18일  KC산업 직원 1명이 첫 확진된 후 KC산업과 협력업체 직원 등 200여명에 대한 전수 검사를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KC산업 직원 1명이 확진된데 이어 24~25일까지 이틀간 외국인 근로자들의 집단감염을 확인했다.

외국인 근로자들이 생활해온 기숙사는 5개동으로 2인 1실에서 생활해 온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 KC산업과 KC산업 협력업체 관련 누적 확진자는 18명으로 늘었다.

시와 당역당국은 이날 긴급문자를 통해 지난 16~25일까지 KC산업 방문자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