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고민시 '미성년자 시절 음주 인정'사과
상태바
배우 고민시 '미성년자 시절 음주 인정'사과
  • 김창련기자
  • 승인 2021.03.20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고민시. (사진=미스틱스토리 제공)
배우 고민시. (사진=미스틱스토리 제공)

배우 고민시가 미성년자 시절 음주 사진과 관련해 이를 인정하고 사과했다.

고민시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먼저 이렇게 좋지 않은 일로 인해 글을 올리게 되는 점과 저의 미성년자 시절 음주 사진과 관련해 심려 끼친 점 모두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간 저를 응원해주시던 마음으로 제가 아니길 바랐던 분들도 있으셨을 테고, 저라는 사실을 빠르게 인정하길 바라는 분들도 있으셨으리라 생각한다"며 "어떠한 부정 없이, 사진 속 인물은 제가 맞다"고 인정했다.

그는 "제 스스로도 단순히 어렸다는 이유로, 성숙하지 못했던 지나간 시절의 과거라는 이유로 모든 것이 물 흐르듯 씻겨지는 것은 불투명한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이 사실로써 여러분들께서 받으실 이루 말할 수 없는 상처 또한 잘 알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행동이 그릇됨을 인지하고 있고 지난날의 제 모습들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때로는 말이 전부가 아니고, 저의 진심이 다 전해지진 않겠지만 저로 인해 피해를 보신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 더 성숙하고 올바른 길로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고민시의 미성년자 시절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에는 술병과 술잔 등이 있는 모습이 담겼다.

고민시는 지난 2016년 웹드라마로 데뷔해 드라마 '청춘시대2', '라이브', 넷플릭스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 영화 '마녀'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방영 예정인 드라마 '오월의 청춘', '지리산' 등에도 출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