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식 인천 미추홀구청장 '성희롱 혐의 고소'당해
상태바
김정식 인천 미추홀구청장 '성희롱 혐의 고소'당해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1.03.31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구청장 지인 SNS에 '궁합만' 댓글
당사자 '불쾌하다'항의후 고소까지

김정식 인천 미추홀구청장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성희롱성 댓글을 달았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제출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31일 인천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에 따르면 지난 29일 여성 A씨는 성폭력 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통신매체이용음란 등 혐의로 김 구청장을 경찰에 고소했다.

인천 미추홀구 김정식 구청장이 성희롱 혐의로 고발당했다.
인천 미추홀구 김정식 구청장이 성희롱 혐의로 고발당했다.

A씨는 자신의 SNS 게시글에 평소 다니던 모 한의원의 원장을 지칭하며 '치료 궁합이 잘 맞는 거 같으니 명의'라는 댓글을 썼고, 김 구청장은 이 댓글에 '치료 궁합만 맞아야 합니다'라고 다시 댓글을 달았다. 그는 김 구청장에게 "댓글 내용이 불쾌했다"며 항의했고, 김 구청장은 곧바로 사과했다.

A씨는 "추행을 당한 기분이고 사과의 진정성이 느껴지지 않는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그는 애초 인천 미추홀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으나 상급 기관인 인천경찰청은 김 구청장이 선출직 공직자 신분인 점을 고려해 사건을 넘겨받은 뒤 직접 수사하기로 했다.

경찰 관계자는 "고소인이 성희롱 등의 피해를 봤다고 주장하지만, 성희롱의 경우 형법에 처벌할 수 있는 조항이 없다"며 "고소인과 피고소인을 조사한 뒤 모욕죄 등을 적용할 수 있는지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