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감독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 독립영화 위해 기부
상태바
봉준호 감독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 독립영화 위해 기부
  • 김창련기자
  • 승인 2021.04.07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 감독 2021 호암상 예술상 부문 수상

봉준호 감독이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을 한국 독립영화 발전을 위한 지원산업에 전액 기부한다고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가 7일 밝혔다.

봉준호 감독이 호암상 상금 3억원을 독립영화를 위해 기부했다.
봉준호 감독이 호암상 상금 3억원을 독립영화를 위해 기부했다.

호암재단은 전날 2021 삼성호암상 수상자 명단을 공개했으며, 봉 감독은 예술상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봉 감독은 한국 영화에 신선한 에너지를 불어넣고, 경계를 넓혀 온 독립영화의 창작자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이같이 결정했다.

바른손이앤에이 관계자는 "기부에 관한 세부적인 사항은 단편영화를 포함한 독립영화 감독들에게 효율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이달 중 독립영화 관계자들과 논의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