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김강우 주연 '내일의 기억' 박스오피스 1위
상태바
서예지·김강우 주연 '내일의 기억' 박스오피스 1위
  • 김창련기자
  • 승인 2021.04.2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유 박보검의 '서복'제치고 1위

서예지·김강우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내일의 기억'이 공유와 박보검의 '서복'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2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내일의 기억은 21일 개봉 첫날 1만8천여명(매출액 점유율 28%), 둘째 날 1만5천여명(27.3%)의 관객으로 모으며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내일의 기억' 포스터. (사진 = CJ ENM 제공)
'내일의 기억' 포스터. (사진 = CJ ENM 제공)

'내일의 기억'은 사고로 기억을 잃은 뒤 환영 속에서 미래를 보는 여자 수진(서예지)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가며 남편(김강우)의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한주 먼저 개봉해 1위를 지키던 이용주 감독의 신작 '서복'은 2위로 물러났다. 지난 15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은 27만명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