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고양시, 일산에 IP 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상태바
경기도-고양시, 일산에 IP 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 이준희
  • 승인 2021.05.11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고양시, 5월 10일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경기도와 고양시가 2024년까지 일산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IP(Intellectual Property, 지적재산)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를 조성하기로 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10일 경기도청에서 안민석․이용우․홍정민 국회의원과  최만식․김경희 도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IP융·복합 산업 육성을 위한 중장기계획 수립 및 설립추진단 구성·운영 ▲IP융·복합 콘텐츠 선순환 생태계 성장 기반 IP콤플렉스 건립 및 운영 ▲IP융·복합 활성화 및 콘텐츠기업 성장 지원 프로그램 운영 ▲IP융·복합 콘텐츠 선순환 투자 환경 조성 ▲IP융·복합 파트너십 구성 및 글로벌 플랫폼 구축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서울을 제외한 16개 광역시·도를 대상으로 공모를 실시한 ‘IP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지원’ 사업은 국내외 다양한 IP를 바탕으로 콘텐츠 창작·제작, 유통·사업화, 체험·소비의 융·복합 생태계를 구축, 고부가가치 시장을 창출하는 혁신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경기도는 국비 109억8천만 원에 지방비를 더해 2024년까지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동에 지하 1층, 지상 5층, 연면적 6,219㎡ 규모로 방송․영상, 웹툰, K팝 등을 총 망라한 (가칭)IP융․복합 콤플렉스를 조성할 계획이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경기도에 조성․운영되며 ▲우수 콘텐츠 지적재산(IP)을 발굴하고 적극적으로 기업 간 매칭과 협력이 일어날 수 있도록 중개하는 플랫폼 역할 수행 ▲콘텐츠기업, 타 산업, 정보통신기술(ICT) 등을 활용한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 및 해외진출 지원 ▲콘텐츠기업에게 네트워킹, 커뮤니티 구성 등 융·복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행사 개최 ▲콘텐츠기업의 제작지원 기반 제공 등의 역할을 전담하게 된다.

도는 인근 킨텍스 제3전시장과 K-컬처밸리를 비롯해 2024년까지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 고양일산테크노밸리 등이 동시에 들어서게 되면 IP융·복합을 위한 최적의 장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