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각장애인 119 신고, 수어통역사 영상통화로 연결
상태바
청각장애인 119 신고, 수어통역사 영상통화로 연결
  • 이준희
  • 승인 2021.08.26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각장애인 신고접수 시 상황근무자‧손말이음센터 수어통역사와 3자 영상통화 가능

 경기도에 거주하는 청각장애인들이 보다 원활하고 신속하게 119신고를 할 수 있게 됐다.

119에 전화하면 재난종합지휘센터 상황근무자와 전문 수어(手語)통역사가 동시에 영상통화로 연결되는 3자 영상통화 연결 시스템이 가동됐기 때문이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청각장애인 대상 소방서비스를 강화하기위해 손말이음센터와 3자 영상통화 연결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26일 밝혔다.

3자 영상통화 연결 시스템은 청각장애인이 119로 신고하면 신고를 접수받는 소방재난본부 재난종합지휘센터에서 바로 손말이음센터 수어통역사와 연결해 3자 통화를 할 수 있게 한 것이다.  손말이음센터는 청각‧언어장애인이 자유롭게 의사소통할 수 있도록 통신중계서비스를 지원하는 국가기관이다.

그간 청각장애인들은 119로 전화를 걸면 문자를 이용한 재신고 안내를 통해 문자 메시지로 신고가 가능했다. 하지만 긴박한 순간에 문자 전달력 한계로 자세한 현장상황 파악에 어려움이 따르는 등 불편함을 겪어 왔다.

한편, 올해 7월까지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재난종합지휘센터에 접수된 청각장애인 신고는 총 37건으로 구급 12건, 문의·안내 16건, 구조 1건, 오접속 8건으로 집계됐다. 문자메시지(SMS)를 이용한 문자신고가 대부분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