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특사경,미 검정 소방용품 불법 유통행위 집중 수사
상태바
도 특사경,미 검정 소방용품 불법 유통행위 집중 수사
  • 이준희
  • 승인 2021.09.28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겨울철 화재예방을 위해 다음달 4일부터 12월 3일까지 도내 숙박시설 등을 대상으로 미 검정 소방용품의 불법 유통행위를 집중 수사한다고 28일 밝혔다.

 수사 대상은 최근 3년 이내 준공된 도내 숙박시설, 오피스텔 등 100개소에 설치된 간이완강기, 단독경보형감지기, 소화기, 감지기, 유도등 등이다.

특사경은 이번 수사에서  ▲미 검정 소방용품 제조·수입·판매 및 유통 행위 ▲미 검정 소방용품 시공 및 묵인 감리 등 불법 행위▲소방시설 폐쇄 및 차단으로 상시 정상작동을 불가능하게 하는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소방용품을 제조·판매·시공 등 유통하려면 소방청장이 정한 기준에 따라 사전 형식승인 및 제품검사를 받은 제품만을 사용해야 한다. 도는 이용자의 안전보다 비용절감 등을 이유로 성능을 보장할 수 없는 미 검정 소방용품을 유통·시공하는 불법행위가 발생하고 있어 이번 수사를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홈페이지(www.gg.go.kr/gg_special_cop) 또는 경기도 콜센터(031-120)로 불법행위 제보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