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나라지킴이’ 305개 가문에 병역 명문가 문패 전달
상태바
경기도, ‘나라지킴이’ 305개 가문에 병역 명문가 문패 전달
  • 이준희
  • 승인 2021.12.15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할아버지로부터 손주에 이르기까지 3대가 현역 복무를 마친 도내 모범 ‘병역명문가’에 문패를 전달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도는 15일 의정부 아일랜드캐슬에서 ‘2021년 경기도 병역명문가 초청행사’를 개최, 문패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올해 경기도 병역명문가로 선정된 305개 가문을 대상으로, 가문 일원들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존경과 감사의 의미를 담은 ‘병역명문가의 집 문패’를 수여했다.

단,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10개 가문만 초청해 문패를 전달했다. 이날 참석하지 못한 가문들에게는 우편 등을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병역명문가’는 3대가 병역의무를 명예롭게 이행해 모범이 된 가문을 선정해 ‘나라 지킴이’로서의 긍지를 가질 수 있도록 선양하는 사업으로, 지난 2004년부터 시행됐다.

이에 도는 2015년부터 ‘경기도 병역명문가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시행해 도내 병역명문가를 대상으로 각종 시설 사용·입장료를 감면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 하고 있다.

한편 올해 선정된 305개 가문은 역대 경기도가 병역명문가 예우 사업을 시작한 이래 가장 많은 수치다.

류인권 경기도 균형발전기획실장은 “나라를 위해 헌신한 이들에게는 합당한 대우와 존중을 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병무청, 시군 등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병역이행이 더욱 존경받는 지역사회 분위기를 만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