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남성, 조두순 집에 찾아가 폭행
상태바
20대 남성, 조두순 집에 찾아가 폭행
  • 이준희
  • 승인 2021.12.17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단원경찰서는 아동성범죄자 조두순(69)이 살고 있는 집에 침입해 둔기로 조두순을 가격한 20대 남성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17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8시 47분께 안산시 소재 조두순 집에 찾아가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A는 경찰관으로 신분을 속인 뒤 조 씨 집 현관문이 열리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조 씨는 현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이 발생한 직후 조 씨 부인은 주거지 인근에 있는 치안센터를 방문해 신고했으며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경찰관이라고 속여 집 안에서 현관문을 열도록 했다"며 "치료를 마치는 대로 조 씨를 상대로 피해자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조두순은 2008년 12월 등교하던 초등학생을 성폭행하고 영구적인 장애를 입힌 혐의로 징역 12년을 선고받고 지난해 12월 12일 만기 출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