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순직 소방대원들 합동영결식 열려
상태바
8일 순직 소방대원들 합동영결식 열려
  • 이준희
  • 승인 2022.01.08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평택 물류창고 신축 공사장에서 순직한 소방대원 3명에 대한 합동영결식이 8일 열렸다.

송탄소방서 119구조대 소속인 이형석 소방경(50), 박수동 소방장(31), 조우찬 소방교(25) 합동영결식은 이날 오전 경기도청장(葬)으로  평택 이충문화체육센터에서 열렸다.

장의위원장은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이 맡았다.

경기도청 제공

 

고인들의 유해는 영결식이 끝난 뒤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될 예정이다.

정부는 고인들에게 1계급 특진과 옥조근정훈장을 추서했다.

한편 평택시는 평택역광장, 이충분수공원,안중출장소에 순직 소방관들을 애도하기 위해 시민합동분향소를 열었다.

평택역광장 합동분양소는 전날부터 운영 중이며 이충분수공원, 안중출장소내 합동분향소는 8일 오전 9시부터 운영됐다.

분향소는 오는 9일까지 매일 오전 7시부터 오후 9시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앞서 순직 소방관들의 빈소가 차려진 평택제일장례식장에는 전날까지 각계 조문이 이어졌다.

김부겸 국무총리,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방정균 청와대 시민사회수석,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 후보,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등이 빈소를 찾아 유가족을 위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