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일산대교 등 민자도로 3곳 통행료 인상 보류'
상태바
경기 '일산대교 등 민자도로 3곳 통행료 인상 보류'
  • 이준희
  • 승인 2022.04.01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올해 도에서 관리하는 ‘일산대교’, ‘제3경인 고속화도로’, ‘서수원~의왕 고속화도로’ 민자도로 3곳의 통행료 인상을 보류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유류세 인하 및 공공요금 동결 등 정부의 물가안정 대응 정책에 발맞춰 어려워진 서민경제 부담을 완화해야 한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도에 따르면 3곳 민자도로 사업자들은 통행료 인상 내용을 담은 ‘2022년 통행료 조정신고서’를 경기도에 신고했고, 도는 실시협약에 의거한 절차에 따라 관련 사안에 대한 의견 청취안을 경기도의회에 제출했다.

이후 도의회는 “유가 상승, 코로나19 등 어려운 서민경제를 고려해 통행료 인상 시기를 지연해야 한다”는 의견을 내 도는 이를 수용,최종적으로 보류를 결정했다.

이번 결정으로 올해 민자도로 3곳의 이용자는 추가 비용 부담 없이 지난해와 동일한 통행료를 내면 된다.

윤석태 도로정책과장은 “일산대교 등 민자도로 3곳의 통행료 인상은 현 서민경제 상황상 바람직하지 않고 경기도도 원하지 않는다”며 “향후 물가변동 등 경제 상황을 고려, 사업 시행자와 적극적으로 협의해 인상 시기를 조정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