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여대생 알몸 상태로 쓰러진채 발견…끝내 숨져
상태바
인천서 여대생 알몸 상태로 쓰러진채 발견…끝내 숨져
  • 이준희
  • 승인 2022.07.15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여대생이 피를 흘리며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15일 인천 미추홀경찰서와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49분께 인천 미추홀구 인하대 캠퍼스 한 건물 인근에서 이 학교 1학년생 A 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행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A 씨는 알몸 상태로 입과 귀, 머리 등에 피를 흘리고 있었다.

A 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고 교내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