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70m 단독 드리볼 환상적인 골
상태바
손흥민 70m 단독 드리볼 환상적인 골
  • 김창련기자
  • 승인 2019.12.08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번리전 선발 출전 1골 1도움
프리미어리그 네시즌 연속 두자릿수 득점 성공
영국언론 찬사 일색 평점 9.3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손흥민(27)이 네 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번리와의 2019~2020 EPL 16라운드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토트넘의 5-0 대승에 일조했다.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는 손흥민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는 손흥민

2-0으로 앞선 전반 32분 약 70m 거리를 단독 드리블로 돌파해 번리의 골망을 흔들었다. '인생 골'이었다. 앞서 전반 4분에는 해리 케인의 선제골을 도왔다. 이날 골로 손흥민은 네 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도 성공했다. 정규리그에서 5골 7도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5골 2도움을 올려 10골 9도움을 기록 중이다.

손흥민은 자기 진영 페널티박스 부근에서 공을 잡은 뒤 타이밍을 재며 돌파를 시작했다. 번리 수비수 여럿이 에워쌌지만 소용없었다. 8명이 앞뒤에 포진했다. 하프라인을 넘어 순식간에 번리 진영까지 돌진한 손흥민은 침착한 오른발 슛으로 골을 성공했다.

지난해 11월 첼시와의 경기에서 50m 거리를 돌파하고 골을 터뜨린데 이어 또 한 번 인생에 남을 골을 터뜨린 것이다. 유럽 축구통계전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9.3을 부여했다. 2골을 터뜨리며 10점 만점을 받은 케인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영국 축구계와 언론도 손흥민에게 찬사를 보냈다.

영국 축구의 전설 개리 리네커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손흥민이 자신의 최고 골 장면을 만들었다. 올 시즌 최고의 골이다"고 높이 평가했다. 리버풀에서 뛰었던 해리 키웰은 BBC를 통해 "그라운드의 절반 이상을 뛰어야 하는 골이다"며 "아마도 이번 시즌에는 다시 나오지 않을 장면이다"고 놀라워했다.

BBC는 "손흥민이 토트넘 진영부터 번리 선수를 연이어 따돌리며 환상적인 골을 넣었다"고 했고, CBS스포츠는 "믿을 수 없는 골을 넣었다"고 전했다. 데일리메일은 "이번 시즌 최고의 골에 도전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번 골로 손흥민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한 시즌 동안 가장 인상적인 골을 터뜨린 선수에게 주는 푸스카스상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