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돌 인공지능(AI)한돌과 은퇴대국 패배
상태바
이세돌 인공지능(AI)한돌과 은퇴대국 패배
  • 박현수 기자
  • 승인 2019.12.21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지막 3국에서 181수만에 불계패
이세돌 치열한 싸움 즐기는 기풍 초반부터 적극 공세
한돌 차분하게 실리 챙기며 이 9단 압박

이세돌(36) 9단이 인공지능(AI)과의 마지막 은퇴 대국에서 패배했다.이세돌은 21일 자신의 고향인 전라남도 신안군 증도 엘도라도 리조트에서 열린 NHN 바둑 AI 한돌과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vs 한돌' 치수고치기 3번기 최종 3국에서 181수 만에 불계로 패했다.
 

이세돌 9단
이세돌 9단

지난 1국에서 흑으로 2점을 먼저 놓는 접바둑으로 붙어 불계승한 이세돌은 2국에서 한돌과 호선으로 맞대결했으나 불계패했다. 치수가 다시 2점에 덤 7집반으로 조정된 이 날 최종 3국에서 이세돌은 자신의 바둑 인생을 마감하는 자세로 심혈을 기울였으나 인공지능의 벽을 넘지 못했다.

이날 이세돌은 1국과 마찬가지로 세 귀를 차지했고 AI 한돌은 소목에서 두 칸 벌리며 차분하게 출발했다. 이세돌은 치열한 전투를 즐기는 자신의 기풍대로 곧바로 우하귀에 파고들어 초반부터 불꽃 튀는 수 싸움을 벌였다. 우하귀 접전에서 이세돌은 상당한 위기에 빠지기도 했으나 2선에 붙이는 묘수를 발견해 대마를 살려냈다.

이 과정에서 5점이 잡히는 손해를 입어 출발 당시 90%-10%였던 승률 그래프는 어느덧 70%-30%로 한돌이 추격했다. 우하귀에서 득점한 한돌은 우변과 우상귀를 정리한 뒤 좌상귀의 3·3을 파고들어 다시 집을 챙겼다.세 귀를 돌아가며 실리를 차지한 한돌은 90여수쯤에 이르러 좌상귀에 이어 상변마저 파고들자 승률 그래프가 50%를 넘어섰다.

2점을 깔면서 덤7집반을 제공하는 이세돌은 한돌보다 12∼13집가량 유리한 상태에서 출발했지만 100수가 넘어가기 전에 역전을 허용한 것이다. 형세가 불리해진 이세돌은 상변에서 패를 걸며 승부수를 띄웠다. 패싸움의 불똥은 하변으로 이어졌고 집에서 뒤진 이세돌은 하변 백돌을 잡기 위해 마지막 총공세를 펼쳤다. 

한돌은 인공지능 다운 철저한 수싸움과 가벼운 행마로 포위망에서 벗어났고 패배를 직감한 이세돌은 돌을 던졌다.AI 한돌과의 치수고치기 3번기에서 1승 2패를 기록한 이세돌의 최종 치수는 3점에 덤 7집반으로 결정됐다.

1995년 7월 제71회 입단대회를 통해 프로기사가 된 이세돌은 지난달 한국기원에 사직서를 제출하면서 24년 4개월간의 현역 기사 생활을 마감했다. 18차례 세계대회 우승과 32차례 국내대회 우승 등 모두 50번의 우승컵을 들어 올린 이세돌은 2016년 3월 구글 딥마인드의 바둑 인공지능 프로그램인 알파고와 대결을 벌여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알파고를 상대로 승리를 거둔 인류 유일의 프로기사인 이세돌은 자신의 은퇴 대국도 국내 최강의 인공지능과의 대결로 피날레를 장식했다. 이세돌은 대국 후 "초반과 중반까지는 괜찮았는데, 예상 못 한 수를 당한 이후로 많이 흔들렸다"라며 "초반에도 더 좋을 수 있었는데, 그렇게 갔으면 1국과 크게 다르지 않았을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또 "바둑 팬들께 표현할 수 없는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바둑 외적으로는 떠나지만, 많이 응원해주시기를 바란다. 앞으로 다른 곳에서 좋은 모습 보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날 대국장에는 어머니 박양례(73) 씨와 형인 이상훈 9단과 이차돌 씨, 누나 이세나 씨 등 가족이 모두 찾아 마지막 대국에 나선 이세돌을 응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