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27일부터 단체 해외여행 금지
상태바
중국 27일부터 단체 해외여행 금지
  • 김중모기자
  • 승인 2020.01.26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한 폐렴 확산에 긴급처방
여행사에 해외 단체여행 중단 지시
한국 일본은 27일부터 다른 나라는 24일 중지

중국 CCTV는 25일 중국 정부가 27일부터 해외 단체여행을 금지시킨다고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자국 여행사에 해외 단체여행을 중단하도록 지시했다고 전했다. 중국 국내 단체여행은 전날 중지됐으며 한국과 일본 등을 포함하는 해외 단체여행도 27일 중단하게 됐다.

해외 단체여행 금지 기간은 얼마나 되는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다. 중국 당국은 후베이성 우한(武漢)에서 발원해 중국 전역은 물론 해외까지 번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폐렴의 확산을 막기 위해 이 같은 조치를 취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 정부가 우한폐렴 확산을 막기위해 자국인의 단체 해외 관관을 금지했다.
중국 정부가 우한폐렴 확산을 막기위해 자국인의 단체 해외 관관을 금지했다.

2018년 중국 해외 여행객은 1억5000만명에 달했다. 한국 단체여행 경우 최근 들어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데 이번 조치로 다시 타격을 받을 전망이다. 수도 베이징(北京)시는 27일부터 해외 방문을 포함해 단체여행을 전면 금지했다고 재신(財新)과 북경청년보(北京青年報)가 전했다.

매체는 베이징시 문화여유(관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 방지를 위해 이런 조치를 취했다고 지적했다. 베이징시는 27일 이전에 단체여행을 떠난 경우는 안전을 보장하는 조건으로 계속 여행을 하지만 27일 이후에는 전면 금지하기로 했다.여행객과 여행사 간 계약문제는 계약서와 유관 법률에 따라 해결하라고 문화여유국은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