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서 '15번 확진자'와 접촉한 가족 4명 검사 의뢰
상태바
파주서 '15번 확진자'와 접촉한 가족 4명 검사 의뢰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2.02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절을 같이 보낸 가족이 자진신고
최종환 파주시장 2일 페이스북에 밝혀
"개인 예방수칙 잘 지켜주길 바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예방행동수칙

최종환 파주시장은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15번 확진자와 접촉한 가족에 대해 검체를 채취해서 검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15번 확진자와 명절을 같이 보낸 가족이 자진신고했다.

최 시장은 "시민 여러분은 너무 불안해 하지 말고 결과가 나오는 대로 빠르게 공개하겠다"며 "관련 소식에 귀기울여 주고 개인 예방수칙을 잘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수원에 거주하는 A(43)씨가 이날 15번째 확진자로 확인되면서 B씨가 "명절에 A씨와 우리 가족들이 함께했다"고 파주시 보건소에 신고했다.

시는 A씨와 접촉한 B씨 부부와 자녀 2명 등 모두 4명에 대한 검체를 채취해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다. 이들은 현재 보건소에 자가격리한 상태다. 검사 결과는 오후 7시께 나올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질병관리본부로부터 4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통보 받은 남성에 대해서도 다시 한번 검사를 의뢰했다. 시 관계자는 "혼자 거주하고 있는 이 남성은 내일 잠복기간이 끝나고 별다른 증상은 없지만 만전을 기하기 위해 다시 한번 검사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20일 중국 우한 방문 후 국내 4번째 확진 환자(평택시 거주)와 같은 비행기로 귀국한 15번째 확진자는 같은 비행기로 귀국해 29일 밀접적촉자로 분류된 뒤 수원시가 자가격리 대상자로 모니터링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