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사우샘프턴전 선발 출전 손흥민,4경기 연속골
상태바
토트넘 사우샘프턴전 선발 출전 손흥민,4경기 연속골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2.06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손흥민 골에 힘입어 2019~2020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 진출
토트넘 상대 수비수 자책골로 쉽게 득점
사우샘프턴 반격 2:1로 역전 성공
후반 43분 손흥민 페널티킥 성공 다시 역전

손흥민(토트넘)이 4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팀의 2019~2020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 진출을 견인했다. 손흥민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대회 32강 재경기에서 2-2로 맞선 후반 43분 결승골을 터뜨렸다. 덕분에 토트넘은 사우샘프턴의 추격을 3-2로 따돌리고 다음 라운드 진출을 확정했다.

사우햄프턴전에서 골을 넣은 손흥민이 주먹을 불끈 쥐고 기뻐하고 있다.
사우햄프턴전에서 골을 넣은 손흥민이 주먹을 불끈 쥐고 기뻐하고 있다.

지난달 23일 노리치시티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한 달 넘는 침묵을 깨고 득점포에 시동을 걸었던 손흥민은 26일 사우샘프턴과의 FA컵과 지난 3일 맨체스터 시티전 포함 4경기 연속 골맛을 봤다. 시즌 득점도 어느덧 14골까지 늘었다.

지난 경기 무승부로 다시 만난 토트넘과 사우샘프턴은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토트넘이 전반 12분 만에 리드를 잡았다. 탕귀 은돔벨레의 슛이 상대 수비수에 맞고 행운의 자책골로 연결됐다. 사우샘프턴은 쉽게 물러나지 않았다. 전반 34분 골키퍼가 쳐낸 공을 셰인 롱이 가볍게 마무리했다.

후반 27분에는 사우샘프턴의 역전골이 터졌다. 역습 과정에서 대니 잉스가 오른발로 마침표를 찍었다. 토트넘은 모우라의 골로 재차 균형을 맞췄다. 델레 알리의 패스를 받아 수비수 한 명을 침착하게 제친 뒤 골문 구석으로 향하는 오른발 슛으로 2-2를 만들었다.

공방전에 마침표를 찍은 이는 손흥민이었다. 알리의 땅볼 크로스를 받은 손흥민은 드리블로 골키퍼 앵거스 건을 제쳤다. 이 과정에서 화들짝 놀란 건이 손흥민을 막아섰고, 주심은 지체없이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직접 키커로 나선 손흥민은 깔끔한 슛으로 팀의 세 번째 득점을 이끌어냈다.천민만고 끝에 16강 대열에 합류한 토트넘은 노리치시티와 8강 진출을 놓고 격돌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