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에 신종 코로나 확진자 2명
상태바
수원시에 신종 코로나 확진자 2명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2.06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번째 확진자는 15번 확진자 가족
1차 검사 음성 다시 증상 발현 양성 판정
시 확산방지에 비상.접촉자 관리 강화

경기 수원시 장안구에서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두명 나왔다. 6일 20번째 확진자로 발표된 41세 여성은  15번째 확진자(경기도 5번째)의 가족으로 확인됐다. 6일 수원시 등에 따르면 20번째 확진자(41.여성.한국인)는 15번째 확진자의 가족으로,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전날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국군수도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수원시에서만 신종 코로나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수원시에서만 신종 코로나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이 확진자는 2일 확진 판정을 받은 15번째 확진자와 장안구 천천동 다가구주택에 살고 있다. 20번째 확진자를 포함한 가족·친척 등 15번째 확진자의 밀접접촉자 7명은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의 검체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이후 자가 격리에 들어갔고, 그러던 중 20번째 확진자에게서 증상이 발현돼 검체를 채취해 다시 검사한 결과 확진자로 확인됐다.

수원시 관계자는 "세부적인 내용은 질병관리본부의 상세한 발표가 있는 대로 즉시 알려드리겠다"라고 말했다. 15번째 확진자는 지난달 20일 중국 우한시에서 입국해 능동감시 중이던 대상자로, 이달 1일부터 경미한 감기 증상을 호소해 실시한 검사 결과 확진됐다.

그는 지난달 27일 확진판정을 받은 국내 4번째 확진자(평택거주)와 같은 비행기로 귀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15번째 확진자에 대한 질병관리본부의 심층 역학조사 결과, 접촉자는 아내·딸 등 가족 2명, 20번째 확진자를 포함한 친인척 5명, 장안구보건소 선별진료소 직원 4명, 주차장 주차요금 징수요원 1명 등 12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