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필터교체용 면마스크 20만장 제작 시민에게 배부
상태바
구리시, 필터교체용 면마스크 20만장 제작 시민에게 배부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3.09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승남 구리시장 선제적 마스크 대응
공직자도 필터교체용 면마스크 착용 솔선수범
안승남 구리시장이 선제적 마크스 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구리시 제공

구리시는 코로나19 확산 차단과 시민들의 불편, 불안을 덜어주기 위해 '필터 교체용 면마스크' 20만장을 만들어 시민들에게 배부한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정부가 1인 주2매 보건용 마스크를 지급하겠다고 발표함에 따라 보완책으로 면 마스크를 배부해 감염위험이 적은 곳에서는 면마스크 착용을 유도해 현재 겪고 있는 불편과 불안감을 해소시켜 준다. 

환자를 돌보는 의료진이나 대면 업무가 잦은 직종을 빼면 면마스크로도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다는 의견이 많다. 면마스크로 코로나 바이러스 자체를 막지는 못하지만 코나 입으로 손이 가는 상황은 막아준다는 것이다.

또한 면마스크에 정전기 필터를 붙여 쓰면 kf80 수준의 예방 효과를 대폭 끌어 올릴 수 있어 보완적 차원의 선제적 대응이 가능하고 본다.
 
이를 위해 시는 필터교체용 면마스크 20만장을 제작해 취약계층이 많은 동부터 순차적으로 통장의 협조를 받아 배부한다. 마스크 품귀 현상에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하는 차원에서 전 직원이 필터 교체용 면마스크를 착용하고 근무하고 있다. 

구리시 관계자는 "마스크 품귀현상을 이미 예견하고 1회용 마스크에 대한 우선순위 배부기준을 명확히 한다"며 "매일 보고체계를 구축하고 마스크 관리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꼭 필요한 곳에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