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요양병원 간병인에 마스크 1만5000장 지급 
상태바
남양주시, 요양병원 간병인에 마스크 1만5000장 지급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3.25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단감염 위험 높은 관내 17개소 요양병원 대상
간병인 500여명에게 1인당 30장씩 직접 전달

경기 남양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고위험군인 요양병원 간병인들에게 무료로 보건용 마스크 1만5000장을 무료 지급한다고 25일 밝혔다.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관내 17개소 요양병원에 근무하는 간병인 500여명에게 1인당 30장씩 마스크를 공급하기로 했다. 

마스크 공급은 보건소 직원이 직접 요양병원을 방문해 배부할 예정이다.

조광한 시장은 "봉화요양원 집단감염 사례에서 알 수 있듯이 요양병원 환자분들은 대부분 고령으로 면역력에 매우 취약한 고위험군이기 때문에 외부로부터 감염차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간병인들의 철저한 마스크 착용으로 감염도 예방하고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마스크를 배부하게 됐다"고 전했다.

시는 앞서 자체 확보한 마스크 5만8500장을 시민들에게 추첨을 통해 지급했다. 임신부, 산모에게 13만5000장, 초등학교 입학생들에게 1만4166장, 취약계층에 118만장의 마스크를 무료로 지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