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도쿄올림픽 2021년 7~8월 개최 검토
상태바
IOC, 도쿄올림픽 2021년 7~8월 개최 검토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3.26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존 코츠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도쿄올림픽 조정위원회 위원장,요미우리 신문과 인터뷰에서
IOC, 늦어도 2021년 여름까지 개최 추진

존 코츠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도쿄올림픽 조정위원회 위원장이 일본 언론과 인터뷰에서 도쿄올림픽 개최 시기에 대해 2021년 7~8월을 축으로 조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26일 요미우리 신문에 따르면 코프 위원장은 전날 신문과 전화 인터뷰에서 2021년으로 연기가 결정된 도쿄올림픽 시기와 관련 "(7월 초 개최 예정인) 테니스 윔블던 선수권과 (9월 초 개최 예정인) US 오픈 사이의 기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2021년 여름 미국에서 열리는 육상 세계선수권 대회와 일본 후쿠오카(福岡)에서 열리는 수영 세계선수권 일정 조정과 관련 국제 경기 연맹 등의 협력을 얻었을 경우라는 조건을 달았다. 코츠 위원장은 "4주 이후에는 일정은 거의 확정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도쿄올림픽이 연기되어도 향후 선수촌을 사용할 수 있는지 여부와 각 경기장을 빌릴 수 있는지 조속히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와 자원봉사자 인력 확보, 티켓, 스폰서 방송권 등 과제 및 협상이 산적해 있음을 인정했다.

IOC가 연기된 도쿄올림픽을 2021년 7-8월에 개최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IOC가 연기된 도쿄올림픽을 2021년 7-8월에 개최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지난 24일(현지시간)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일본 정부는 오는 7월 예정이던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내년으로 연기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25일 "늦어도 2021년 여름까지는 개최한다는 합의다. 여름으로 한정하지 않고 폭 넓게 검토하겠다. 여름도 포함해 모든 선택지는 테이블 위에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