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경기도 공립박물관 공식 등록
상태바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경기도 공립박물관 공식 등록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3.26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개관 지질공원 주제로 한 국내 최초 전문 박물관 인증
한탄강의 역사, 고고, 지질, 생태, 문화자원 등을 총괄적 전시
한탄강지질공원센터. /사진=포천시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사진=포천시

경기 포천시는 '한탄강 지질공원센터'가 경기도 공립 1종 박물관으로 공식 등록됐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개관한 한탄강 지질공원센터는 지질공원을 주제로 한 국내 최초의 전문 박물관으로 한탄강의 역사, 고고, 지질, 생태, 문화자원 등을 총괄적으로 전시하고 있다. 전시관은 지질관, 지질문화관, 지질공원관 등 총 3개의 전시실로 구분되어 있다. 4D라이딩영상관, 생태체험관, 수장고, 기획전시실 등의 시설을 갖췄다. 

또한 지질공원해설사와 체험강사를 배치해 전시관 해설, 지질케이크 만들기, 화산체험, 팔찌 만들기 등 해설안내와 교육 프로그램 등을 체험할 수 있다. 

2015년 국가지질공원으로 인증받은 한탄강 지질공원은 경기도지구과학교사연합회와 함께 수도권 학생들의 지질체험 학습교실 등을 운영해 왔다. 대교천 현무암 협곡, 비둘기낭 폭포, 아우라지 베개용암 등 3개의 천연기념물과 화적연, 멍우리 주상절리 협곡 등 2개의 명승을 보유한 곳이다. 총 11곳의 지질학적 특성을 갖는 명소들이 있어 살아있는 지질교육의 현장으로 불린다.

하지만 한탄강에 대한 체계적인 기록, 자료 등을 전시하고 보관할 장소가 없어 어려움을 겪어왔다. 

한탄강 지질공원센터는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 휴관 중이다. 

포천시 관계자는 "박물관 공식 등록을 계기로 지역사회의 거점 커뮤니티 시설이다"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을 맞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