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휩쓴 몬스타엑스, 주헌 합류해 5월 컴백 확정
상태바
미국 휩쓴 몬스타엑스, 주헌 합류해 5월 컴백 확정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3.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공적 미국 데뷔 마치고 7개월 만에 새 앨범 발표
활동 중단했던 주헌도 합류…"건강 많이 호전"

미국에서 성공적인 데뷔를 마친 그룹 몬스타엑스가 5월 국내 가요계로 컴백한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오는 5월 몬스타엑스가 7개월 만에 새로운 앨범을 발표한다고 27일 밝혔다. 몬스타엑스는 현재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구체적인 컴백 일정은 추후 공식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컴백에는 잠시 휴식기를 가졌던 메인래퍼 주헌도 복귀한다. 주헌은 지난 1월 심리적 심리적 안정과 충분한 휴식을 위해 일시적으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스타쉽 관계자는 "주헌은 휴식기 동안 치료와 회복에 전념해 건강이 많이 호전된 상태로 당사자와 소속사, 전문의 등과 심도 있는 논의 끝에 활동 합류를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몬스타엑스 멤버들의 컨디션을 꾸준히 체크하며 건강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 덧붙였다.

몬스타 엑스
몬스타 엑스

몬스타엑스는 지난달 발매한 미국 데뷔 첫 정기앨범 '올 어바웃 러브(ALL ABOUT LUV)로 빌보드의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5위를 차지했다. 또한 총 7개의 빌보드 차트에서 톱 10위권 안에 등극하는 성과를 거뒀다.

몬스타엑스는  K팝 그룹 최초로 미국 NBC '켈리 클락슨 쇼'에 출연하는 등 미국 유명 토크쇼에 출연미국 포브스, 타임, 롤링스톤 등 수많은 해외 유명 매체에서도 집중 조명을 받으며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