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한강 당정둔치(섬)' 새이름 5월4일까지 공모
상태바
하남시, '한강 당정둔치(섬)' 새이름 5월4일까지 공모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4.2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 팔당(하남)지구 하천정비 사업 완료
골재 채취로 당정섬 자체 없어졌으나
시간지나 퇴적물 쌓여 과거 당정섬 복원

경기 하남시는 다음달 4일까지 '한강 당정둔치'의 명칭을 공모한다고 23일 밝혔다. 한강 팔당(하남)지구 하천정비 사업이 완료됐다.

시는 "한강 팔당(하남)지구 하천정비 사업이 완료됐다"며 "당정둔치 명칭은 한강이라는 천혜의 환경에 자연습지가 원형에 가깝도록 보존되고 있는 자연친화적인 이미지를 담아야 하고, 시민들의 문화와 여가를 위한 공간의 이미지, 하남의 역사와 지리적 특성을 포함해야 한다"고 밝혔다.

당정섬(둔치)은 1980년대 경기도의 한강정비사업으로 골재를 채취하면서 섬 자체가 없어졌으나 시간이 지나 퇴적물이 쌓여 과거의 당정섬을 다시 만들어 가고 있다.

이번 공모에는 하남시민 누구나 시 홈페이지, 이메일, 우편, 직접방문(시청 건설과)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공모된 명칭은 다음달 중 하남시 백년도시위원회 자문과 시민선호도 조사를 거쳐 하남시 지명위원회에서 최종 확정하게 된다. 당선작은 시 홈페이지 게재되고 개별 통보한다. 최우수 50만원, 우수 30만원, 장려 20만원의 시상금이 지급된다.

시 관계자는 "우리 시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당정둔치의 명칭 공모에 시민들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고는 시 홈페이지(고시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시청 건설과(031-790-6457)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