탤런트 이민정 ''이태원 아이돌 파티 참석 안했다" 의혹 부인
상태바
탤런트 이민정 ''이태원 아이돌 파티 참석 안했다" 의혹 부인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5.20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청담동에서 열린 친구 생일파티 참석'
그룹 '티아라'의 효민 '애프터스쿨' 이주연, 리듬체조 손연재,
탤런트 김희정, 쇼핑몰 '임블리' 대표 임지현 등 참석
'전혀 다른 모임' 강조

탤런트 이민정이 아이돌들의 이태원 파티에 참석했다는 의혹에 대해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20일 "이민정이 간 파티는 이태원이 아니라 청담동에서 열렸다"며 "친한 친구로부터 생일파티 초대를 받았다. 잠시 들러서 얼굴만 비추고 선물을 준 뒤 바로 나왔다. 같이 찍은 사진이 SNS에 올라와 오해를 한 것 같다"고 해명했다.

배우 이민정이 이태원 파티 참석 의혹을 부인했다.
배우 이민정이 이태원 파티 참석 의혹을 부인했다.

이민정은 지난 9일 서울 청담동 A카페에서 열린 패션계 인사 B의 생일파티에 참석했다. 그룹 '티아라'의 효민을 비롯해 '애프터스쿨' 출신 이주연, 전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손연재, 탤런트 김희정, 쇼핑몰 '임블리' 대표 임지현도 함께 했다.

이태원 클럽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계속 요구되는 가운데 최근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 '아스트로' 차은우, 'NCT' 재현, '세븐틴' 민규는 이태원 바를 방문해 논란이 일었다. A카페는 이 바와 불과 700m 떨어진 곳이라고 보도됐지만, 이민정이 찾은 곳은 한남점이 아닌 청담점으로 확인됐다.

파티에 참석한 수십여 명은 마스크를 쓰지 않은것으로 알려졌다. 알파카까지 동원돼 '동물 학대'라는 지적도 제기됐다. 이민정과 효민은 코로나19 최전선에서 헌신하는 의료진을 응원하며 '덕분에챌린지'에 참여한 바 있어 더욱 비난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