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전미도가 부른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 음원차트 점령
상태바
뮤지컬 배우 전미도가 부른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 음원차트 점령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5.2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 2006년 발매된 신효범의 곡
전미도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 노래
22일 오후 2시 기준 지니, 벅스, 소리바다 실시간 차트 1위

뮤지컬배우 전미도가 부른 tvN 목요극 '슬기로운 의사생활'(슬의생) OST 파트11의 두번째 트랙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는 22일 오후 2시 기준 지니, 벅스, 소리바다 실시간 차트 1위에 올랐다. 멜론은 4위다.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는 2006년 발매된 신효범의 곡이다. 전미도는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 감미로운 목소리를 자랑했다. 조정석의 '아로하'에 이어 '슬의생' OST 열풍을 일으킬 조짐이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로 전미도가 부른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가 음원차트 1위에 올랐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로 전미도가 부른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가 음원차트 1위에 올랐다.

전미도는 2006년 뮤지컬 '미스터 마우스'로 데뷔했다. '닥터 지바고' '스위니 토드' '베르테르' 등에서 실력을 인정 받았다. '슬의생'은 안방극장 데뷔작이다. 신경외과 교수 '채송화'로 분해 다양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특히 의대 동기인 '익준'(조정석) '정원'(유연석) '준완'(정경호) '석형'(김대명)과 밴드 '99즈'를 결성, 음치 캐릭터로 웃음을 줬다.

'슬의생'은 인생의 축소판이라고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20년지기 친구들의 이야기다. 총 12부작으로 28일 종방한다. 전미도는 다음달 30일부터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