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거주 56세 여성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접촉후 코로나19 확진
상태바
의왕시 거주 56세 여성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접촉후 코로나19 확진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5.23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일 삼성서울병원 간호사와 접촉후 감염 추정

경기 의왕시는 23일 삼성서울병원 확진 간호사와 접촉한 경기 의왕시 거주 56세 여성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서울 강남에 직장이 있는 A씨는 지난 21일 서초구보건소에서 검체검사를 받고 22일 확진돼 서초구 69번 환자가 됐다.

의왕시는 23일 삼성서울병원 간호사와 접촉한 의왕시 거주 56세 여성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의왕시는 23일 삼성서울병원 간호사와 접촉한 의왕시 거주 56세 여성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서초구는 A씨를 삼성서울병원 진단 감염 환자로 분류한 뒤 의왕시보건소에 통보했다. A씨는 지난 10일 삼성서울병원 확진 간호사와 접촉하면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의왕시는 A씨를 성남의료원으로 이송하고 집을 방역 소독한 뒤 가족 2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맡기고 이들을 자가격리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