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KT 위즈 멜 로하스 주니어(30) 좌우 연타석 홈런
상태바
프로야구 KT 위즈 멜 로하스 주니어(30) 좌우 연타석 홈런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5.23 2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잠실경기에서 4번타자 좌익수 선발 출전
5회 오른쪽 7회 왼쪽 타석에서 홈런
로하스 좌우 연타석 홈런 3번이나 기록

프로야구 KT 위즈의 외국인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30)가 좌·우 연타석 홈런이라는 진기록을 써냈다. 스위치 타자인 로하스는 23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4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5회초 오른쪽 타석, 7회초 왼쪽 타석에서 홈런을 때려냈다.

타석 좌우에서 연타석 홈런을 터뜨린 ,Kt위즈 로하스 선수
타석 좌우에서 연타석 홈런을 터뜨린 ,Kt위즈 로하스 선수

팀이 3-0으로 앞선 5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 타석에 들어선 로하스는 LG 선발 투수 차우찬의 6구째를 노려쳐 왼쪽 담장을 넘겼다. 시즌 3호 홈런. 로하스는 좌완 투수인 차우찬을 공략하기 위해 우타자로 타석에 들어섰다. 로하스는 KT가 4-2로 쫓긴 7회초 2사 1루에서 왼쪽 펜스를 넘어가는 시즌 4호 투런 홈런을 작렬했다.

LG 마운드는 우완 송은범이었고, 로하스는 왼쪽 타석에 들어서 타격을 했다. 한 경기 좌·우 연타석 홈런이 나온 것은 역대 3번째다. 종전 사례는 LG 서동욱이 유일하다. 그는 2008년 9월25일 인천 SK전과 2010년 5월12일 청주 한화전에서 좌·우 연타석 홈런을 친 바 있다. 한 경기에서 좌·우 타석 홈런이 나온 것은 역대 8번째고, 로하스 개인으로는 3번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