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 기획전 '경기제일 용문산' 29일 개막 
상태바
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 기획전 '경기제일 용문산' 29일 개막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5.27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문산 역사와 문화를 담은 이번 전시는 모두 4개 주제로 구성
단체관람 사전예약 등의 '생활 속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진행
2020년도 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 특별기획전 포스터 /양평군 제공

경기 양평군 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은 29일부터 2020년 기획전 '경기 제일 용문산'전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양평군에 따르면 용문산은 양평 명칭의 전신(前身)인 양근(陽根)과 지평(砥平) 두 고을에 걸쳐 자리하며 지역 전체를 따뜻하게 품어온 어머니 같은 존재였다. 오랜 세월 용문산은 역사적으로 의로운 기개를 지키려 세상을 등진 지식인들에게 삶의 터를 제공했다. 승려들에게 부처님의 자비로운 가르침을 전할 수 있는 도량을 내어주고 전쟁의 고난 속에서 민중의 보금자리가 되어줬다. 
  
이러한 용문산의 역사와 문화를 담은 이번 전시는 모두 4개 주제로 구성된다. 1부 '선비들의 묵향을 담다'는 용문산의 정취에 감흥했던 문인들의 이야기를 담았고,  2부 '천년 고찰을 품다'는 용문산과 인연을 맺은 고승와 용문산 자락에 자리 잡은 사찰들을 주제로 했다.

3부 '국난의 위기를 함께하다'는 백성들의 어려움을 함께했던 국난극복의 역사를 찾아볼 수 있다. 4부 '백성들의 염원을 듣다'는 나라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하는 ‘용문산신령의 유래와 모습을 다루어 공동체 의식을 다지는 역할을 한 용문산의 지역적 가치를 보여준다.
 
양평친환경농업박물관 김정훈 학예사는 "옛부터 양근군과 지평군을 연결하고 아울렀던 용문산의 역사와 문화적 가치를 느끼고 용문산을 통해 포용의 가치를 느낄 수 있는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전시로 오랜 시간 코로나19로 지친 관람객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줄 것으로 기대되며, 단체관람 사전예약 등의 '생활 속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진행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https://www.yp21.go.kr/museumhub/)및 전화(031-770-3370)로 안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