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물류센터 근무 코로나19 확진된 김포 거주 10대 직원 가족 3명 확진
상태바
쿠팡 물류센터 근무 코로나19 확진된 김포 거주 10대 직원 가족 3명 확진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5.28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 한강신도시 마산동 한강센트럴불루힐 거주 가족 3명 모두 확진
여동생 다니던 은여율 중학교 일단 등교 중지 원격수업 대체

김포에 살면서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일하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10대 직원의 가족 3명도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김포시는 관내 23번째 확진자 A(10대)군의 가족인 아버지와 어머니, 여동생 등 3명도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시는 확진된 가족 중 A씨의 여동생이 재학 중인 중학교에 대한 등교를 중단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27일 쿠팡물류센터 직원 김포 마산동 한강센트럴블루힐 확진자의 가족 3명이 모두 28일 확진됐다"고 밝혔다.

김포에 살면서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일하다 코로나19에 확진된 10대 직원의 가족 3명이 모두 확진됐다.
김포에 살면서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일하다 코로나19에 확진된 10대 직원의 가족 3명이 모두 확진됐다.

이어 "확진된 여동생이 은여울중학교 2학년에 재학중"이라면서 "27일부터 시작된 등교수업 대상 학년은 아니지만, 학교는 등교를 중지 시키고 원격수업으로 대체했다"고 덧붙였다. 김포 누적 확진자수는 총 26명으로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