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업계 1일부터 '비말 차단 마스크'(KF-AD) 판매
상태바
편의점 업계 1일부터 '비말 차단 마스크'(KF-AD) 판매
  • 김중모기자
  • 승인 2020.06.3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유(CU)·세븐일레븐·이마트24 등 한장 당 600원에 판매
숨쉬기 편한 일회용 마스크 공급도 늘리기로

편의점이 다음 달 1일부터 '비말 차단 마스크'(KF-AD)를 판매한다. 씨유(CU)·세븐일레븐·이마트24 등은 이 제품을 전국 점포에서 1장 당 600원 꼴에 판매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주요 마스크 제조 업체가 지난 주말부터 본격적으로 비말 차단 마스크 생산에 들어가면서 이주부터 전국 대부분 편의점에서 판매가 가능해졌다. 편의점 관계자는 "판매 추이를 지켜본 뒤 판매량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했다.

다음달 1일부터 편의점들이 비말차단 마스크를 판매한다
다음달 1일부터 편의점들이 비말차단 마스크를 판매한다

편의점들은 비말 차단 마스크 외에도 여름철 숨쉬기 편한 각종 일회용 마스크 제품 공급도 늘려갈 계획이다. CU에 따르면 이달 일회용 마스크 매출은 지난달보다 270% 증가했다. 이에 CU는 일회용 마스크 등에 대한 각 점포 발주 제한을 아예 없앤 상태다.

이마트24는 다음 달 한 달 간 일회용 마스크를 '1+1'으로 묶어 초저가로 판매한다. 10장이 들어있는 6000원 상품이 대상이다. 1장에 300원인 셈이다. 또 3중 필터 일회용 마스크는 다음 달부터 매주 200만장씩 공급할 예정이다. 이마트24 관계자는 "여름을 맞아 간편 착용이 가능한 비말 차단, 일회용 마스크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어 고객 수요를 최대한 충족하는 데 초점을 두고 물량을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