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백운계곡 상인에게 '푸드 트레일러' 임대 지원
상태바
포천 백운계곡 상인에게 '푸드 트레일러' 임대 지원
  • 김규식 기자
  • 승인 2020.07.29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정계곡 복원위해 자진철거에 적극 동참해 준 상인 대상
창업자 대상으로 월 10만원의 저렴한 임대료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 보유한 푸드 트레일러 임대해 지원
백운계곡 / 사진=포천시
백운계곡 / 사진=포천시

포천 백운계곡 상인에게 '푸드 트레일러'가 임대 지원된다. 경기도는 포천 백운계곡 상인들의 생계지원을 목적으로 '푸드 트레일러 임대 지원사업'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푸드 트레일러 임대 지원사업은 푸드트럭 사업을 희망하는 창업자를 대상으로 월 10만원의 저렴한 임대료로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 보유한 푸드 트레일러를 임대해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재 시장상권진흥원은 총 20대의 푸드 트레일러를 보유하고 있다. 이중 4대를 포천 백운계곡 상인들에게 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이번 지원은 이재명 지사가 청정 하천계곡 복원사업을 추진하면서 "불법시설물 철거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지역주민과 상인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정책을 이끌어 나가야 한다"고 지시한데 따라 추진하게 됐다. 

지원되는 차량은 냉동고, 가스레인지, 싱크대, 조리작업대, 환기팬, 수납함, 배전판 등 식음료 영업이 가능한 각종 설비들을 고루 갖췄으며, 가스완성검사와 이동음식판매용 안전검사를 모두 마쳤다. 임대 기간은 올해 7월부터 내년 7월까지 약 1년간으로, 향후 영업성과 등에 따라 계약 연장이 가능하다. 또한 상인들이 푸드 트레일러를 활용한 영업활동과 유지관리를 잘 할 수 있도록 경영지원도 함께 추진한다.  

도는 이번 사업으로 계곡 일원 상권에 새로운 활력을, 상인들에게는 생계지원을, 계곡을 찾는 탐방객들에겐 새로운 즐길 거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장석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푸드 트레일러가 백운계곡의 새로운 명물로 자리잡길 바란다"며 "청정하게 복원된 계곡이 지역 상인들의 새로운 생계 터전이 될 수 있도록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