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트롯'에 대도서관이 떴다…'트로트계 지각변동' 야심
상태바
'보이스트롯'에 대도서관이 떴다…'트로트계 지각변동' 야심
  • 김창련기자
  • 승인 2020.07.29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독자수 180만명 대도서관 출연
아내 윰댕도 깜짝 등장

'유튜브의 신' 대도서관이 오는 31일 방송되는 MBN 200억 프로젝트 '보이스트롯'에 출연해 생애 첫 트로트에 도전한다.

구독자 180만 명을 보유한 1인 미디어계의 선구자인 대도서관은 연예인 못지않은 인기를 누리며 억대 매출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그런 대도서관이 '보이스트롯'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팬들의 기대가 한껏 치솟았다.

'보이스트롯'을 위해 두 달간 피나는 노력을 했다는 대도서관은 "트로트계의 지각변동을 일으키기 위해 나왔다"고 야심 찬 각오를 밝혔다. 이어진 무대에서 그는 그동안 숨겨뒀던 라틴댄스 실력과 함께 흥폭발 트로트 본능을 펼쳤다고 한다.

현장에는 대도서관의 아내 윰댕이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고. 윰댕은 대도서관의 무대에 "남편이 귀여운 면만 있는 줄 알았는데 라틴댄스 추는 것을 보고 섹시한 면도 있다는 걸 새롭게 알았다"고 애정을 과시했다는 후문.

현재 '보이스트롯'은 시청률 11.708%를 기록, 2주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 시청률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은 분당 최고 시청률 13.166%까지 치솟으며 '보이스트롯' 열풍을 증명했다.

대도서관은 몇 개의 크라운을 획득할 수 있을지,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보이스트롯'은 오는 31일 오후 9시5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