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호 태풍 장미 북상 중, 10일 부산 경남 직접 영향
상태바
5호 태풍 장미 북상 중, 10일 부산 경남 직접 영향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8.09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일본 오키나와 부근 해상에서 발생
10일 오후 3시께 부산 부근 통과 많은 비 예상
현재 소형급 강풍 반경 200km, 발달 가능성도

9일 오전 3시께 일본 오키나와 남남서쪽 600㎞ 부근 해상에서 제5호 태풍 장미가 발생했다. 태풍은 현재 시속 37km로 북상 중이며, 10일 오전 3시께 서귀포 남쪽 약 350km 부근 해상으로 올라올 전망이다. 같은 날 오후 3시 부산 남서쪽 약 50km 부근을 지나면서 부산 경남 등을 중심으로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은 경상도 등 우리나라 남동쪽 지방을 통과해 오는 11일 오전 3시에는 독도 북북동쪽 약 270㎞ 부근 해상을 지나갈 것으로 기상청은 예측하고 있다. 이날 오전 3시 기준 장미는 소형 태풍으로 분류되며, 강풍 반경은 200㎞ 정도다. 이동 속도는 37㎞다.

태풍 장미의 영향으로 10일 전국에서 비가 오고, 직접적인 영향권에 있는 경남과 제주는 강한 바람이 불면서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태풍의 영향을 받는 남해안은 밀물 때(오전 10시∼오후 2시, 오후 10시∼오전 2시) 해안 저지대가 침수될 가능성이 있으니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북상하는 태풍 장미의 예상 이동방향
북상하는 태풍 장미의 예상 이동방향

기상청은 "내일 제주도와 경남을 중심으로 태풍으로 인한 많은 비가 예상되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와 태풍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태풍으로 인해 제주도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야외 시설물과 비닐하우스 등 피해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