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공간
새해 첫날의 사랑노래
icon 이현수
icon 2024-01-18 15:10:37  |   icon 조회: 125
첨부파일 : -
새해 첫날의 사랑노래 / 정연복



하루

또 하루가 모여서



달이 되고

계절이 변하듯



사랑의 시냇물

졸졸 흐르고 흘러



사랑의 강물 되고

또 깊은 바다에 닿으리니



새해 새 날의 빛으로

맑게 씻긴 내 가슴속에



겨자씨같이 작은

사랑의 씨앗 하나 심으리


2024-01-18 15:10:3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